2017. 12 이단 바로알기

이단 바로 알기

정리_채민정

 

문형진 통일교는 왜 총 · 칼을 들었나?

■ 사탄 세력으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총 · 칼 들어
■ 한학자 통일교, 집단으로 총기 소지한 생추어리교회 신도들 “New IS를 보는 것 같아”

생추어리교회 담임 문형진 씨가 신도들과 함께 총 · 칼을 든 단체 사진을 SNS상에 업로드해 세간에 충격을 안겼다. 문 씨는 지난 6월 14일 “하나님왕국 은혜의 유산”이란 제하의 유튜브 영상을 통해 천주평화통일국(天宙平和統一國, 천일국)[편집자주 – 통일교 왕국]에 “평화군 경찰을 세우기 위해 총과 칼을 들었다”며 취지를 밝혔다.

 

문형진 통일교가 총 · 칼을 든 이유

문 씨는 “하나님왕국 은혜의 유산” 영상에서, “나라를 세울 때 군과 경찰이 있어야 돼요”, “나라를 세웠는데 그 나라를 지킬 수 없으면 사탄권으로 갈 수밖에 없다.”며 평화군 경찰을 기획한 이유를 설명했다. 문 씨는 “아버님(문선명, 통일교 창시자)도 양(신도)들을 지키기 위해 늑대(사탄세력)들과 싸워나갈 수 있는 평화군 경찰을 만드셨다.”고 덧붙였다. 문 씨는 추후 평화군 경찰이 활동하는 사진을 ‘전문적으로 찍기 위해 스튜디오도 만들 것’이며, ‘열병식’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

 

한학자 통일교, “몰지각한 사상 때문에 총 · 칼 든 것”

한학자 통일교 측은 원로목회자회가 작성한 ‘생추어리교회는 왜 총과 칼을 들었을까.’란 제하의 공지를 통해 문형진 통일교의 총 · 칼 사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. 한학자 통일교 측은 “생추어리교회의 헌법인 소위 ‘천일국합중국 헌법’에 총기 소지와 민병대 조직이 명시되어 있지만, ‘아벨(동생)이 권총이 있었으면 가인(형)에게 죽지 않는다’는 몰지각한 사상 때문에 총 · 칼을 든 것”이라며 비판했다. 한학자 통일교 측은 “집단으로 총기 소지를 하고 단체 사진으로 그 모습을 과시함은 있을 수 없는 일”이며 “New IS를 보는 것 같아 심히 걱정된다.”고 지적했다. 끝으로 “일생을 핍박과 감옥을 전전하시면서 참사랑의 길을 걸어오신 참아버님(문선명)의 이미지를 손상시킨 격”이라며 일갈했다.

문형진씨는 통일교의 정통성을 주장하며 신도들과 총 · 칼을 들었다. 한학자 통일교는 상식의 잣대와 사망한 문선명씨의 이미지를 실추시켰다며 맹비난을 쏟고 있다. 결국 누가 더 문선명을 잘 따르고 있는지 견주는 형국이다. 문형진 통일교와 한학자 통일교 모자(母子)간의 이전투구는 계속될 전망이다.

 

 

 

바른 정보를 통해 이단 피해를 미리 예방해요!

● 현대종교 정기구독 신청

전화: 02-439-4391

이메일: hd4391@hdjongkyo.co.kr

● 이단 단체와 교회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현대종교 http://www.hdjongkyo.co.kr를 방문해 교단결의· 자료실을 살펴보길 권장합니다.

● 출처: 월간 현대종교

 

2017-12-09T01:32:08+00:00